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경로당광역지원센터, 7년 연속 '우수기관'

기사승인 2021.03.08  

공유
default_news_ad1

- 2020년 경로당 활성화 사업 평가 결과

   

대한노인회 전북연합회(회장 김두봉) 경로당광역지원센터(센터장 경정희)가 대한노인회 중앙회에서 실시한 2020년 경로당 활성화 사업 평가 결과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전북 경로당의 변화와 혁신을 이끌어온 경로당광역지원센터는 2013년 개소 이래 7회에 걸쳐 우수기관으로 선정, 2019년과 2020년 연속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번 활성화사업 평가에서는 도내 복지자원 발굴 및 활용을 통한 경로당 활성화 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도지사 공약사업으로 추진한 '보건복지통합경로당 지원 사업' 등 이용자 욕구에 맞는 경로당 활성화 프로그램 모델 개발 및 전파 부문에서도 호평을 받았다.

경정희 센터장은 "센터 개소 이래 도내 경로당에 양적·질적으로 많은 발전이 있었지만 활성화에 있어 아직 갈 길이 멀다"며 "코로나19로 경로당 폐쇄로 인해 이용에 어려움이 많았지만 향후 경로당이 도내 어르신들에게 최우선 여가복지시설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수상 소감을 말했다.

김성순 기자 wwjkss@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