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농협진안군지부·백운농협, 전주보호관찰소와 농촌지원 사회봉사 업무협약

기사승인 2021.03.04  

공유
default_news_ad1

- 부족한 농촌일손 농협과 사회봉사명령 대상자가 해결한다

   
 

농협진안군지부(지부장 정미경)·백운농협(조합장 신용빈)은 4일 법무부 전주보호관찰소(소장 정기조)와 '사회봉사명령 대상자 농촌일손돕기'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진안지역 농가의 부족한 일손문제 해결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이번 업무협약은 기존에 사회봉사 대상자가 보호관찰소에 모여 관내 지역 농가로 이동하는 방식에서 현지 농협을 협력기관으로 지정하고 현지 농협에서 일손이 필요한 농가에 인력을 직접 배치하는 방식으로 운영체계를 변경했다.

운영방식 변경은 전주보호관찰소 관내에서는 처음 실시하는 것으로, 기존 보호관찰소의 직접집행 방식의 농촌지원보다 작업시간 확대 및 현장에서 필요한 인력을 탄력적으로 운영할 수 있어 부족한 농촌 일손문제 해결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협약은 보호관찰 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한 사회봉사명령제도와 연계해 농업인 일손돕기와 재능봉사(도배, 집고치기 등) 지원 등 협력 제고를 위해 이루어졌다.
전주보호관찰소는 협약 이후 사회봉사대상자들이 영농철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방문해 정기적 봉사활동을 펼칠치도록 진행할 예정이다.
정미경 지부장은 "사회봉사명령을 받은 분들이 농촌에서 봉사활동을 한다면 대상자들이 농업·농촌의 소중함과 농업인들의 어려움을 공감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신용빈 조합장은 "최근 일손 부족과 경영비 증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지원에 감사하다"고 말했다./황성조기자


황성조 food2drink@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