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도체육회, 스포츠 인권교육

기사승인 2020.08.06  

공유
default_news_ad1

- 호남권 실업팀 지도자 대상

호남권 실업팀 지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스포츠 인권 교육을 받았다.
6일 전라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에 따르면 이날 전북체육중·고등학교에서 전북과 광주, 전남 실업팀 지도자 150여명을 대상으로 한 인권 특별교육이 진행됐다.

대한체육회가 주최하고 전북체육회가 주관한 이번 인권 교육은 꽃다운 나이에 세상을 떠난 고(故) 최숙현 선수를 추모하는 묵념을 시작으로 진행됐다.

대한체육회 최종덕 국민감사단장은 ‘(성)폭력 등 스포츠인권 침해 심각성’을 주제로 강의를 벌였고, 정성숙 국가대표선수촌 부촌장은 ‘성인지 감수성 제고를 위한 제언’을 했다.

마지막으로 신치용 선수촌장은 ‘지도자의 덕목과 리더십’이란 주제로 열띤 강의를 진행했다.

강의가 끝난 뒤에는 대한체육회가 마련한 폭력 추방을 위한 특별조치 방안 등이 소개됐다.
/이병재기자·kanadasa@

이병재 기자 kanadasa@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