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진안군, 청년들의 신바람난 수다가 시작된다!

기사승인 2022.07.03  

공유
default_news_ad1
   

전북 진안군은 진안고원 시장 청년몰에서 ‘청년몰 및 청년상인 활성화를 위한 수다’를 주제로 4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제1회 밥수다 프로그램을 지난 1일부터 시작했다.

밥수다 프로그램은 읍, 면 지역의 식당 및 거점시설을 순회하며 지역 상권을 활성화하고, 청년들이 당면한 문제와 지역 현안에 대한 의견을 자유롭게 나누는 진안청년만의 시그니처 프로그램으로 진안군 청년 협의체(회장 육성룡)가 신바람을 일으킬 본격적인 활동의 시작이다.

이번 밥수다 행사는 청년몰 입점 상가 활성화를 위해 식사, 음료디저트소비는 물론 라탄공방에서 아이들을 데리고 온 부모 청년들이 편하게 어울릴수있게 아이돌봄 및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 감정카드를 활용한 아이스브레이킹 ▲ 픽셔너리(제시된 단어를 그림으로 설명해서 맞추는 방식) 및 청년몰 활성화를 위한 문장 만들기 ▲ 브레인라이팅(청년몰 활성화를 위해 필요한 점 또는 정책 제안) 가 진행됐으며 이번 밥수다에 나온 좋은 의견들은(진안다운 청년몰 공간조성, 키즈 놀이방운영, 청년상인 지원확대등) 담당부서로 전달될 예정이다.

육성룡 진안군 청년협의체 회장은 “2019년 청년몰에서 4명으로 시작한 밥수다 프로그램에 4년만에 10배 이상 증가된 40명까지 확대되어 진행되니 감회가 새롭다”며, “남은 4회차 밥수다를 포함한 다양한 청년들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기획했으니, 진안청년협의체 프로그램에 적극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진안=양대진기자·djyang7110@

 

양대진 기자 djyang7110@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