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진안군 테니스선수단, 전북도민체전 우승상금 1백만원 기부

기사승인 2021.11.25  

공유
default_news_ad1

- “첫 우승 상금 지역 위해 쓰고파”

전북 진안군 테니스 남자선수단(회장 장교진)은 25일 군수실에서 테니스 우승 상금 1백만원을 진안사랑장학재단(이사장 전춘성)에 기탁하는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상금은 지난달 16, 17일 순창에서 열린 제58회 전북도민체전 테니스 남자부 부문에 출전한 진안군 테니스 선수단이 출전 이래 첫 우승을 차지하며 받은 성금으로 마련했다.

이는 진안군 미래를 이끌어 갈 우리 아이들의 교육환경에 이바지하려는 뜻을 담았다.

이 날 전달식에서 장교진 회장은 “모든 선수들이 전심전력을 다해 연습에 임하였고 대회 당일 갈고닦은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해 오랜 숙원이었던 우승을 거머지게 되어 더할 나위 없이 기쁘다”며“첫 우승을 하면 상금은 지역을 위해 기부하자고 선수들과 약속했는데, 약속을 지킬 수 있어서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전춘성 이사장은 “약속을 지키기 위하여 보여준 테니스 선수단의 열기로 올 겨울 한파도 이겨낼 수 있을 것 같다”며, “열정과 투지로 마련한 이 장학기금으로 지역인재 양성에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한편, 진안군 남자부 테니스 참가선수는 장교진, 조동규, 김기종, 김응일, 이경재, 방기훈, 이종하, 김모세다. /진안=양대진기자·djyang7110@

양대진 기자 djyang7110@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