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은행, 고객 맞춤형 ‘금융비서’ 활짝

기사승인 2021.07.22  

공유
default_news_ad1

- 마이데이터 본 허가 개인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 가능

전북은행이 앞으로 도민들에게 최적화된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전망이다.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서한국)은 금융위원회로부터 마이데이터(본인신용정보관리업) 본 허가를 승인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그동안 지역민에게 최적화 된 맞춤형 금융서비스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마이데이터 사업 진출의 의지를 보여 왔던 전북은행은 서한국 은행장의 강력한 추진력으로 예비 허가에 이어 본허가 취득을 확정 지었다. 
마이데이터 서비스는 금융기관 등에 흩어진 개인 신용정보를 한 곳에 모아 보여주는 서비스로, 고객 개인의 재무·소비 상황을 분석하여 맞춤형 자문·자산관리 등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 ‘금융비서’의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되는 신사업이다. 
이에 전북은행은 올해 안으로 모바일 뱅킹을 통해 고객의 자산, 부채, 소비를 한 눈에 보여주고, 고객의 금융 현황을 진단, 분석, 예측하여 고객 자산 증대를 위한 합리적 의사결정을 할 수 있도록 하는 초개인화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지역민과 고객에게 더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따뜻한 금융 파트너의 역할을 충실히 이행 할 방침이다. 
또한 전북은행은 지역화폐와 마이데이터를 결합해 고객에게는 지역상권의 최적 혜택을 소개하고 지역화폐를 연계한 충전과 결제 기능까지 제공하는 ‘우리 동네 최적 혜택 길잡이’, 고객이 신청할 수 있는 각종 정책지원금을 분석하고 추천해주는 ‘정책지원금 알림기능’ 등 지역밀착형 마이데이터 신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 마이데이터 서비스의 사각지대에 놓인 지역 고객들에게 다양한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집중 할 계획이다.
전북은행 박종춘 부행장은 “마이데이터 사업을 통해 지역민과 소상공인, 지자체를 아우를 수 있는 포용과 상생의 금융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고객의 금융생활 전반에 가치를 전하는 디지털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윤홍식기자


윤홍식 기자 press1e3@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