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TP, 전북디지털융합센터 최상호 센터장 신규 임용

기사승인 2021.04.07  

공유
default_news_ad1
전라북도 지역혁신 거점기관인 전북테크노파크 부설기관인 디지털융합센터의 신임 센터장으로 최상호씨가 임용됐다. 전북디지털융합센터는 SW산업진흥법 개정에 따라 권역거점 지역산업진흥기관 지정을 위해 설립된 (재)전북테크노파크의 부설기관이며, 2025년까지 전라북도 SW, ICT 산업의 양적‧질적 성장을 이룩하고, DNA(Data,Network,AI)기술을 기반으로 지역산업과 공공서비스의 스마트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신임 최상호 센터장은 전자공학 박사로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 한국전파진흥원(KCA), 한국전파진흥협회(RAPA), (재)대전테크노파크 정책기획단장으로 근무하며 여러 ICT 분야 핵심 직책들을 맡아 역량을 인정받았다. 최상호 센터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K-Economy’ 하에 전북의 혁신 선도를 위한 신규 조직으로 출범한 만큼, AI 및 빅데이터 등을 활용해 ICT 미래 전략 산업 발굴, 지식 플랫폼 기반 신규 사업 추진과 제조혁신 일자리 창출 등에 역점을 두겠다"고 밝혔다./황성조기자

황성조 food2drink@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