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김제신풍금동지구 '새뜰마을사업' 최종선정

기사승인 2021.03.04  

공유
default_news_ad1
   

김제시(시장 박준배)는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주관하는 2021년도 도시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선사업(이하 도시새뜰마을사업) 중앙공모에 신풍동 금동지구가 최종 선정돼 국비 28억원, 도비 4억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42억원을 확보했다고 4일 밝혔다.

  새뜰마을사업은 주거 취약지역 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취약주민의 안전확보, 주택정비지원, 생활 인프라 개선, 주민역량강화 등 기본적 생활 보장을 위한 사업이다.

  금동지구 일원 새뜰마을사업의 주요내용은 안심골목 조성사업, 상습결빙도로 및 불량도로 정비, 붕괴위험 노후담장 정비, 금동문화센터 조성, 마을분리수거장 조성, 쌈지공원 및 마을주차장 조성, 주택정비(빈집철거, 슬레이트 지붕개량, 노후주택정비), 어르신 건강보장 프로그램, 마을목수 기술교육 및 방문서비스, 마을공동체 가꾸기 등이다.

  박준배 시장은 “금동지구 새뜰마을사업을 주민들의 자발적 참여와 민주적 의사결정 과정을 통해 성공적으로 추진해 시민이 행복한 살기 좋은 도시로 만들겠다"며 “지역구 국회의원이신 이원택 국회의원, 김영자 김제시 시의회 의장님을 비롯해 금동지구 시민들의 적극적인 의지와 노력이 새뜰마을사업 공모 선정에 크게 기여했다”고 말했다.

김정한 기자 suv2482@hanmail.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