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주대, 2021년 전라북도 산학관커플링사업 최다 선정 쾌거

기사승인 2021.03.02  

공유
default_news_ad1

- 25개 과정 중 총 6개 과정 선정, 총 사업비 10억6000만원

전주대학교가 전북도의 ‘2021년 대학 산학관커플링사업’ 총 6개 과정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전라북도 산학관 커플링사업은 대학과 기관, 기업이 협력체계를 구축해 기업의 수요에 맞춰 커리큘럼을 운영하고 현장실습과 인턴십 등을 통해 지역산업 맞춤형 전문 인력을 양성을 목표로 한다.

이번 선정으로 전주대는 2021년 총 사업비 10억6000만원을 지원받게 됐다. 인문사회계열에서 문화관광콘텐츠커플링과 지역기반경영커플링 과정이, 이공계열에서는 리빙랩기반한문화콘텐츠커플링, 스마트에너지커플링, 탄소기술융합커플링, 스마트시티커플링 과정이 각각 선정됐다.

전주대 커플링사업단에는 총 16개 학과 295명이 참여하고 있다. 350개 기업과 연계한 사회맞춤형 실무교육 및 현장실습을 진행하고 있으며, 취업 약정형 프로그램을 통해 해당 기업으로 매년 80% 이상의 졸업생이 취업하고 있다.

이호인 총장은 “산학관 연계·협력을 통해 지역 성장을 견인하는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그동안 구축해 놓은 사회맞춤형 인재양성과 산학협력 노하우를 바탕으로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상생하고 산학협력을 선도해나가겠다”고 말했다./정해은 기자 jhe1133@

 

정해은 기자 jhe1133@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