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소방본부, 정월 대보름 맞아 '특별경계근무' 돌입

기사승인 2021.02.23  

공유
default_news_ad1

전북소방본부(본부장 김승룡)는 정월 대보름을 맞아 달집태우기 행사장 화재예방 등을 위해 정월대보름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특별경계근무는 25일 오후 6시부터 27일 오전 9시까지 진행되며, 도내 정월 대보름 행사를 진행하는 12곳에 각 소방력을 배치해, 화재감시 등 예방활동에 나선다.

김승룡 소방본부장은 “코로나19로 정월 대보름 행사가 축소되었지만 안전의식까지 축소해서는 안 된다”며 “건조한 대기와 바람의 영향으로 정월 대보름 전후로 화재가 많이 발생하므로 행사장 안전관리에 각별히 주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용기자·km4966@

김용 기자 km4966@daum.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