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전북발달장애인훈련센터,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도서 제작’ 봉사활동 전개

기사승인 2020.11.19  

공유
default_news_ad1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전북발달장애인훈련센터(센터장 신성래)는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도서 제작’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센타장을 포함한 모든 직원들이 참여해 한 달여간 손현주의 ‘소년, 황금버스를 타다’, 은이결의 ‘#구멍’을 점자도서로 제작했다.

완성된 파일은 전라북도 빛들 점자도서관에 전달됐으며, 향후 도서관을 이용하는 시각장애인들에게 제공된다.

신성래 센터장은 “시각장애인의 정보 접근성 제약에 대한 문제에 공감하며, 정보 격차 해소를 해결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위해 이번 활동을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장애인의 문화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훈련센터는 올해 9월 실시한 워드 입력 봉사활동을 시작으로 점자도서관과 연계해 시각장애인을 위한 도서제작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김용기자·km4966@

 

김용 기자 km4966@daum.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