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대학교병원, ‘바람 곁에 머무는 숲’ 조성

기사승인 2020.11.19  

공유
default_news_ad1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조남천)은 방문객과 환자 및 직원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휴식하고 마음을 위로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숲 ‘바람 곁에 머무는 숲’을 조성했다고 19일 밝혔다.

바람 곁에 머무는 숲은 한국수목원관리원이 전국 5개소를 선정해 추진하는 ‘미세먼지 저감 생활밀착형 숲 조성·관리사업’을 통해 마련됐다.

조남천 병원장은 “병원에 조성되는 숲 정원이 환자뿐만 아니라 병원을 내방하는 방문객들에게 심신의 안정을 주는 치유와 소통의 공간으로 활용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아울러 이번 숲 조성을 계기로 병원의 쾌적한 환경조성과 공기질 개선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김용기자·km4966@

김용 기자 km4966@daum.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