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윤준병 의원, 수도법 일부 개정안 발의

기사승인 2020.11.19  

공유
default_news_ad1
   

더불어민주당 윤준병(정읍.고창)의원은 19일, 물관리 일원화에 따른 후속조치로 수도분야 법정계획을 통합해 ‘국가수도기본계획’으로 확대 개편하는 내용의 수도법일부개정안을 대표발의했다고 밝혔다.

윤 의원실에 따르면, 2018년 시행된 물관리 일원화 조치 이후에도 환경부장관이 전국수도종합계획과 광역·공업용 수도정비기본계획을 각각 수립하고 지자체는 별도로 수도정비기본계획을 수립하는 체계로 운영되면서 국가정책-광역ㆍ공업용수도-지방상수도 간 유기적인 계획 수립에 한계가 있다는 지적이 제기되어 왔다는 것.

이에 윤 의원은 물관리 일원화 후속조치로 수도분야 법정계획을 통합하여 환경부장관은 ‘국가수도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지자체는 ‘수도정비계획’을 수립하는 방안으로 법 개정에 나서 수도분야 계획수립에 있어 국가와 지자체의 유기적 연계를 강화하도록 했다.

윤 의원은 “수도 관련 법정 계획이 전국수도종합계획, 광역 및 공업용 수도정비기본계획, 지자체의 수도정비기본계획으로 운영되면서 유기적인 계획 수립에 한계가 있었다”며 “수도분야 법정계획을 통합하여 국가와 지자체간 유기적 연계를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울=김형민기자.bvlgari@

 

 

김형민 기자 jal74@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