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도의회, 전북도 건축자산 가치확산을 위한 지역관광자원화 방안 연구 용역 성과 공유

기사승인 2020.11.19  

공유
default_news_ad1
   

전북도의회 의원연구단체인 건축자산 보전·활용연구회(대표의원 이병도)는 19일 도의회 세미나실에서 ‘전라북도 건축자산 가치확산을 위한 지역관광자원화 방안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는 연구단체 회원 및 문화건설안전위원회 의원을 비롯해 연구수행기관인 원광대학교 박연정 교수(건축학과)와 연구진 등이 참석했다.

이날 박 교수는 ▲건축자산 및 관광자원화 사례조사 ▲전라북도 건축자산 현황조사 및 관광자원 후보군 선정기준 제시 ▲건축자산 지역관광자원화 추진방안 마련 등 연구의 주요 내용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박 교수는 남원시와 임실군 지역을 대상으로 관광루트 개발, 관광지도 제작 등 실제 건축자산을 활용한 관광자원화 계획(안)을 제안했다.

이병도 대표의원은 “역사·문화적 가치와 관광자원으로 잠재력을 지니고 있는 전라북도 건축자산을 적극 활용하여 새로운 지역의 관광콘텐츠로 개발·추진될 수 있도록 정책개발 및 제도마련 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도의회 건축자산 보전·활용연구회는 이병도, 나인권, 김대오, 정호윤, 이한기, 이정린, 조동용, 최영일 의원으로 구성돼 있다./김대연기자·red@

 

김대연 기자 saint-jj@hanmail.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