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조달청, 혁신 시제품 테스트 전북 8개 수행기관 선정

기사승인 2020.09.24  

공유
default_news_ad1

전북조달청(청장 이주현)은 2020년도 제2차 조달청 혁신 시제품 시범사업 테스트 기관 매칭 공모 결과, 도내에서는 8개 기관이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1개 기관에서 대폭 확대된 결과다.
혁신 시제품 테스트 사업은 상용화 이전 단계의 혁신 시제품을 조달청 자체 예산으로 구매해 테스트 기관으로 선정된 공공기관이 사용한 후, 테스트 결과를 기업에 피드백 함으로써 기술개발 및 상용화를 지원하는 제도이다. 

이번 2차 혁신 시제품 테스트 기관은 전주시, 익산시, 완주군, 전북교육청 지방자치단체 4개 기관, 전북대학교 등 공공기관 4개 기관 등 총 8개 기관이다.
전주시는 도내 '유한회사 청정나라'의 '응급시 휴대용 석면비산방지표면경화제' 제품의 테스트에 나선다.
이주현 전북조달청장은 "이번 테스트 결과를 토대로 혁신기업들의 혁신 시제품 상용화 및 초기 판로 확보 등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도내 벤처·창업기업과 공공기관의 혁신 시제품 테스트 사업에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황성조기자


황성조 food2drink@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