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나운3동, 저소득 1인가구 돌봄 확대 추진

기사승인 2020.09.18  

공유
default_news_ad1

나운3동이 군산시 최초로 유료 자원봉사를 모집해 저소득 1인 취약계층 1인가구 돌봄을 확대 추진하며 시민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군산시 나운3동주민센터(동장 강홍재)는 약화된 가족 중심의 돌봄 기능을 보완하고 기존의 지역사회 안전망을 더욱 촘촘히 구축하기 위해 우리동네 좋은 이웃들 ‘이웃끼리 돌봄 시범사업’을 9월부터 확대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나운3동은 그동안 저소득 독거노인과 1인 청장년층 418명에 대해 고독사 예방 및 저소득층 안부체계 구축, 복지담당 공무원과 복지도우미들이 매주 전화로 안부를 확인하고 있다.

또한, 가족이 없거나 자녀가 멀리 거주하여 보호 받지 못하고 거동이 불편한 독거노인과 1인 청장년의 건강 위험 대상자 120세대에게는 건강음료 배달 사업으로 건강과 함께 안부확인을 추진하고 있다.

그러나, 코로나19 장기화로 돌봄 양극화 심화로 촘촘한 안전망 구축의 필요성에 따라 군산시 최초로 유료자원봉사자 5명을 모집했다. 이들은 고위험군 1인가구 거동불편 주민이나 독거노인에게 상시적으로 안위를 돌보게 된다.

강홍재 나운3동장은 “이웃끼리 돌봄사업은 무료 자원봉사자의 돌봄사업의 한계를 넘어 신뢰하고 정감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라며 “올해 시범 사업 후 보완점을 찾아 내년에는 더욱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태영 기자 0176571024@hanmail.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