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수자원공사 금산권지사, 진안군에 단수로 인한 비상급수 투입

기사승인 2020.08.09  

공유
default_news_ad1

주말동안 계속된 집중호우로 인해 진안군 일원에 용수를 공급하는 도수가압장에 침수가 발생하면서 단수가 발생했다.


9일 한국수자원공사에 따르면, 가압장 내 침수 부위 양수작업을 통한 배수 및 시설물 조기 원상복구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나, 계속된 강우로 하천수위가 높아 복구가 지연되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지난 8일 오후 23시를 기점으로 진안군과 금산군 일원에 단계별로 용수공급이 중단됐고, 필요한 지역에 비상급수용 물차 52대와 병물 7만 8천여 병을 긴급지원하는 등 수돗물 공급 중단에 따른 주민들의 불편을 줄이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수자원공사 관계자는 "수돗물 공급 중단에 따른 주민들의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홍민희기자·minihong2503@

홍민희 기자 minihong2503@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