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국립발레단 ‘백조의 호수’ 공연 코로나19 확산 우려 전면 취소

기사승인 2020.02.20  

공유
default_news_ad1

  한국소리문화의전당(대표 서현석)은 25일, 26일 양일간 예정이었던 국립발레단 ‘백조의 호수’ 공연을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취소한다고 20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급증과 지역 내 의심환자 등이 발생함에 따른 결정으로, 전당은 예매자에게 순차적으로 개별 연락을 하거나 예매자명의 계좌번호로 환불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인터파크를 통해 예매 티켓은 전액 환불된다. 
  전당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전라북도에서는 최초로 국립발레단 전막 공연이었지만, 전북도민들의 안전을 위해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병재기자·kanadasa@


이병재 기자 kanadasa@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