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음악을 사랑하는 청소년 밴드 ‘풍악을 울려樂’

기사승인 2020.01.14  

공유
default_news_ad1

  재단법인 전주문화재단(대표이사 정정숙) 전주공연예술연습공간은 오는 16일 청소년 밴드 경연대회 ‘풍악을 울려樂’을 개최 한다.
  기획프로그램 ‘풍악을 울려樂’은 전주시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하고 전주문화재단이 주관하여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밴드 음악을 사랑하고 꿈꾸는 청소년들을 응원하며, 청소년 밴드의 기량 향상을 위해 스스로 갈고 닦아온 음악적 실적을 겨루는 경연대회이다.
  경연대회를 통해 음악과 퍼포먼스로 각자의 역량을 친구와 지역민에게 뽐내며, 모두가 함께 음악을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줄 계획이다.
  전주문화재단은 겨울방학 시작에 맞춰 경연대회에 참가하는 청소년 밴드들에게 오전 시간 무료 대관을 지원하여 연습을 돕고 있다.
  참가팀은 우석고의 IPA, 유일여고의 플루토, 전주제일고의 블루웨건, 하늘나리의 중앙여고, 호남제일고의 클라이맥스 총 5팀 함께 선의의 경쟁을 벌일 예정이다.
  시상은 밴드 필수 장비인 버스킹 멀티 앰프로 주어지며, 누구나 관람이 가능하다.
/이병재기자·kanadasa@


이병재 기자 kanadasa@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