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리신광교회, 설명절 맞아 쌀 500포 이웃에게 지원

기사승인 2020.01.14  

공유
default_news_ad1

이리신광교회가 14일 익산시를 방문해 설맞이 이웃과 나눔을 위한 사랑의 쌀 500포(10kg, 1천2백50만원 상당)를 후원하며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서 미담이 되고 있다.

이리신광교회(담임목사 장덕순)가 이날 후원한 쌀은 교인들과 읍면동 공무원이 함께 법정 저소득층 500가구를 직접 방문하며 배달할 예정이다.

정헌율 시장은 “신광교회에서 교인들의 사랑의 온정이 듬뿍 담긴 쌀을 해마다 후원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소중한 마음이 잘 사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리신광교회는 2013년부터 8년째 설과 추석때 어려운 이웃들에게 쌀을 나눔해오고 있다. 또 교회 내 사회봉사국을 운영하며 집수리 사업, 노인복지시설 이미용봉사 및 겨울철 난방지원 사업을 통하여 명실공히 사회공헌을 실천하는 교회로 자리잡았다.

/익산=김종순기자.soon@

김종순 기자 soonkim2234@hanmail.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