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제47대 한국기자협회장에 김동훈

기사승인 2019.12.09  

공유
default_news_ad1
   
 

제47대 한국기자협회장에 김동훈 후보(한겨레신문 스포츠팀 팀장)가 선출됐다.

한국기자협회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최경철)는 9일 실시한 제47대 회장 선거에서 기호 3번 김동훈 후보가 2586표(지지율 44.48%)의 지지를 얻어 당선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기호 2번 강진구 후보(경향신문 노동·탐사전문기자)는 1810표(31.13%), 기호 1번 손대선 후보(뉴시스 북한뉴스팀 차장대우)는 1418표(24.39%)를 얻어 뒤를 이었다. 투표율은 전체 유권자 1만355명 중 5814명이 참여해 56.15%를 기록했다.

김 당선자는 지난 1999년 한겨레에 입사해 기동취재팀, 정당팀, 법조팀 등에서 일했으며 현재 한겨레 스포츠팀 팀장을 맡고 있다. 그간 기자협회 한겨레 지회장, 한국기자협회 부회장, 이달의 기자상 심사위원, 전국언론노조 정책실장 및 수석부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임기는 내년 1월부터 2년간이다./권순재기자·aonglhus@

권순재 기자 aonglhus@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