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도, 새내기 공무원 새 출발 다짐 행사 열어

기사승인 2019.12.02  

공유
default_news_ad1
   
 

“전라북도의 기둥이 되겠습니다”
올해 전북도청으로 신규 임용된 새내기 공무원과 부모님이 함께하는 ‘새내기 공무원 새 출발 다짐 행사’가 2일 오전 도청 대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송하진 도지사와 새내기 공무원, 부모님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새내기들은 부모님께 카네이션을 달아주며 그동안의 은혜에 대해 감사의 마음을 전했고, 부모님은 새내기 공무원 아들, 딸에게 공무원증을 직접 걸어주며 사회의 밝은 빛이 되라고 응원했다.
새내기 공무원 소리라 주무관은 “임용 전에는 밤늦게까지 불이 켜진 도청에 대해 의아하게 여겼었다”면서 “하지만 도청에 와보니 야근도 마다않는 선배공무원의 책임감 있는 모습을 보면서 전북도와 도민에게 도움이 되는 공무원이 되리라 다짐했다”고 말했다.
송하진 지사는 격려사를 통해 “전라북도 공무원으로 훌륭하게 키워주신 부모님께 감사드리고, 새내기 공무원들이 능력과 인성을 겸비해 공심을 가지고 춘풍추상의 태도로 도민에게 필요한 인재가 돼 달라”고 당부했다.
/유승훈기자
 

유승훈 기자 9125i14@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