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음주운전하다 도로위서 잠든 현직 경찰 간부

기사승인 2019.10.09  

공유
default_news_ad1

현직 경찰 간부가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된 사건이 발생했다.

8일 전북지방경찰청과 전주완산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6일 오후 9시께 전주시 삼천동 한 도로에서 완산경찰서 소속 A경위가 음주단속에 적발됐다.

A경위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98%로 면허취소에 달하는 수치로 측정됐다.

당시 A경위는 음주운전을 하다 신호대기를 기다리던 중 잠이 들어, 이를 이상하게 여긴 인근 시민의 신고로 적발됐다.

경찰 관계자는 “타부서의 일인 만큼 자세한 내용은 확인해 줄 수 없다”며 “내부사안인 만큼 답변하기 어렵다”고 말했다./김용기자‧km4966@

 

김용 기자 km4966@daum.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