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오색빛깔 한복의 멋··· 전주시 곳곳 물들이다

기사승인 2019.10.07  

공유
default_news_ad1

- <●2019 한복문화주간행사 성료>디자이너 갈라쇼 눈길 사로잡고 시민참여 이벤트·공연 흥미 더해

   
 

  2019 한복문화주간 개최도시 전주시 행사가 지난 6일 마무리됐다.
  사)전주패션협회(회장 최경은)가 3일부터 4일 동안 전주한옥마을 풍남문 광장, 국립전주박물관, 전주역 첫마중길 등에서 진행한 행사는 전주시민과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성황리에 마쳤다.
  3일과 5일 전주한옥마을 풍남문광장에서 ‘한복’을 매체로 한복문화체험교육, 패션쇼, 공연?이벤트 행사와 4일부터 6일까지 한복문화체험교육을 선착순 무료로 진행하고 6일에는 전주한지산업지원센터에서 ‘전주시 한복문화의 나아가야할 방향’을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했다.
  개막행사는 ‘주영희?고유정디자이너 초청 한복갈라쇼’, ‘전통춤과 가을노래로 만나는 한복’, ‘전주시한복홍보대사 위촉식’, ‘여태명교수의 서예퍼포먼스’, ‘강강술래경연대회?나는야! 한복홍보대사 공모전 시상식’ 등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여태명 교수는 개막행사에서 서에퍼포먼스를 펼치고 폐막행사에서는 ‘전주’, ‘한복’, ‘한지’, ‘평화’, ‘번영’을 주제의 한지도포 5작품을 시민참여 행사의 퍼포먼스용으로 제작해 제공했다.
  ‘전주시 한복문화 나아가야 할 방향‘을 주제로 한 세미나는 ’한복문화 패러다임의 변화‘, ’전주시 한복문화현황‘에 대한 인식을 바탕으로  미래지향적 관점에서 전주시 이미지에 부합하는 한복문화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가 됐다.  
  최경은 (사)전주패션협회장은 “올해 한복주간 전주행사는 전통과 문화의 도시, 한복과 한지패션의 선도도시라는 전주시 이미지에 부합하는 다양한 행사의 장을 마련하고자 했다. 앞으로 전주가 한복을 매체로 한복문화 선도도시로서의 명성을 이어 갈 수 있도록 전주만의 차별화된 한복문화콘텐츠  개발에 전주시와 함께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병재기자·kanadasa@
 

이병재 기자 kanadasa@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