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주시, 장애인 등 교통약자 이동 편이 위해 전동보장구 충전기 총 58개소로 확대

기사승인 2019.09.10  

공유
default_news_ad1

- 생활권 주변에서 충전이 가능하고, 장시간 이동도 용이해져 교통약자의 이동권 보장 기대 


전주시는 전통휠체어와 전동스쿠터 등 전동보장구를 이용하는 어르신과 장애인들을 위해 전동보장구 급속충전기를 올 연말까지 58개소 늘릴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시는 올해 전동보장구 급속충전기를 장애인의 동선을 고려해 접근성이 좋고 이용 빈도가 높은 장애인종합복지관과 35개동 주민센터, 전주역, 어울림국민체육센터 등에 전동보장구 급속충전기 41대를 설치했다. 또, 추석 이후에도 6개소에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
이번에 설치된 급속충전기는 일반충전기에 비해 충전 속도가 2배 이상 빠르고 동시에 2대까지 충전이 가능하다. 또, 타이어 공기주입장치와 에어건, 핸드폰충전기까지 함께 장착돼 이용자들의 만족도를 높인 것이 특징이다.
민선식 전주시 복지환경국장은 "이번 전동보장구 급속충전기 확대보급으로 배터리 방전으로 인한 불안함이 많이 해소돼 어르신과 장애인들이 원하는 곳을 마음껏 가실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황성조기자

황성조 food2drink@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