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남원시의원 2명·임실군의원 1명, 민주당 입당

기사승인 2019.09.10  

공유
default_news_ad1

남원시와 임실군 무소속 기초의원 3명이 더불어민주당 입당과 복당을 신청했다.

남원시의회 강성원, 윤기한 의원과 임실군의회 진남근 의원은 10일 전북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민주당의 내년 총선 승리에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4선의 강성원 의원과 3선의 진남근 의원은 공천 등의 이유로 탈당했다 복당을 윤기한 의원은 입당서를 각각 남원·임실·순창 지역위원회에 제출했다.

이들은 “현 정부의 5대 국정과제와 100대 시책의 차질없는 수행을 위해 작은 힘들이 모아져야 한다고 생각했다”며 “기존의 모든 기득권을 내려놓고 지역과 전북, 나아가 대한민국을 위해 복당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들에 대한 입당과 복당 여부는 이달 열리는 도당회의에서 결정되며, 이들의 입당으로 남원시의회는 16명 전원, 임실군의회는 8명 전원이 민주당 소속이 됐다./김대연기자·red@

 

김대연 기자 saint-jj@hanmail.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