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 한가위 축포 쏜다

기사승인 2019.09.10  

공유
default_news_ad1

- 14일 상주와 전주성서 격돌 18경기 연속 무패행진 도전

  전북현대가 18경기 연속 무패 행진을 이어 간다.
  전북은 오는 14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상주상무와 K리그1 29라운드를 치른다.
  지난 서울원정에서 완승을 거두며 재탈환한 선두 자리를 반드시 승리로 지켜낸다는 각오다.
  상주전에 대한 승리의 자신감은 역대전적에서 찾을 수 있다.
  전북은 상주와 통산 19번의 맞대결에서 14승 4무 1패로 압도적으로 우위를 점하고 있으며 득, 실점에서도 49득점 13실점으로 크게 앞선다.
  특히 전북은 지난 서울전에서 2대0으로 무실점 승리하며 최다득점(59득점)-최소실점(26실점) 부문에서도 1위에 올라 팀의 분위기도 상승세다.
  최전방에는 성남과 서울전에서 모두 득점하며 3경기 연속골을 노리는 호사가 나설 것으로 보인다.
  양측 날개에는 공격포인트 2위이자 최다 도움을 기록하고 있는 문선민이 로페즈와 함께 빠른 발을 무기로 ‘스피드 닥공’을 펼친다.
  중원은 테크닉이 뛰어난 ‘승-승’라인 이승기와 한승규가 손준호와 호흡을 맞추며 공, 수를 조율한다.
  포백은 최철순과 이주용이 김민혁, 홍정호와 함께 무실점으로 최소실점 1위 자리를 지킨다.
  한편, 이날 경기에는 추석 연휴를 맞아 하프타임 이벤트로 이강주와 한복 세트를 팬들에게 선물한다.
/이병재기자·kanadasa@

이병재 기자 kanadasa@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