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신지구대 현금다약취급업소 협력방범

기사승인 2019.09.05  

공유
default_news_ad1
   

전주완산경찰서(서장 박석일) 서신지구대(대장 유재성)는 추석을 앞두고 자율방범대원 18명과 합동으로 관내 금은방, 편의점 등 현금다약취급업소에 대한 협력방범활동을 펼쳤다고 5일 밝혔다.

또 관내 여성안심귀갓길, 공원 등 여성범죄 취약지 및 청소년 탈선 우려 장소에 대한 야간 합동순찰 및 범죄 예방 진단을 실시했다.

이번 협력단체 합동순찰은 추석전 특별 범죄 예방활동 강화 기간을 맞아 범죄우려지역에 대한 꼼꼼한 진단을 통해 불안감을 조기에 해소하고 CCTV, 보안등 설치 등 방범기제 설치 건의를 위한 선제적 범죄예방 활동 일환으로 실시했다.

유재성 서신지구대장은 “순찰에 앞서 평소 범죄예방 및 사회적 약자 보호에 힘써온 협력단체 회원들에게 고마움을 전하고 애로 및 건의사항을 청취하였으며 지역치안 파트너인 경찰협력단체와 협력을 더욱 강화하는 한편, 편안하고 안전한 지역치안을 위해 협력과 열의를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권순재기자·aonglhus@

권순재 기자 aonglhus@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