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도교육청, 일반고 교육역량 강화 현장목소리 반영

ad35

기사승인 2019.08.13  

공유
default_news_ad1

전라북도교육청이 이듬해 일반고 교육역량 강화방안에 현장 의견을 반영한다.

이를 위해 16일 도교육청 7층 전북학습지원실에서 ‘2020년 일반고 교육역량강화 프로그램 추진계획 수립을 위한 일반고 검토위원 협의회’를 연다. 여기에는 일반고 검토위원 10명과 교육청 관계자 3명이 참여한다.

협의회는 일반고 교육역량강화 프로그램의 현장적합성 여부와 개선점을 살피기 위해 현장의견을 듣는 자리다.

도교육청은 30일까지 일반고 94곳 대상으로 2차 의견수렴을 거친 뒤 9월 6일 현장지원단과 교육전문직이 협의해 다음 달 중 최종 계획을 세운다.

전북교육청 관계자는 “일반고 목소리를 충분히 들어 학교 특색을 살리겠다. 학생 성장과 변화에 실질적 도움을 주는 학생중심 교육과정을 운영할 것”이라고 말했다./이수화기자‧waterflower20@

 

이수화 기자 waterflower20@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