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내년에 도내 유초중고 7곳 신설·이전신설

기사승인 2019.08.13  

공유
default_news_ad1

내년 전북 지역 유초중고 7곳이 신설 또는 이전신설 개교한다.

13일 전북도교육청에 따르면 2020년 3월 전주개발지구(에코, 효천, 만성) 내 5곳이 신설, 완주 지역 2곳이 이전 신설된다. 학교급별로는 단설유치원 1곳, 초등학교 3곳(병설유치원 포함), 중학교 3곳이다.

전주시 덕진구 송천동 에코시티에 개교하는 학교는 전주새솔유치원(단설), 전주자연초등학교, 전주화정중학교로 유, 초, 중학교가 동시에 문을 연다.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 효천지구에는 효천초등학교, 덕진구 만성동 만성개발지구에는 전주양현중학교가 들어선다.

완주의 경우 청완초등학교가 봉동읍 삼봉로에서 둔산리로 이전신설 개교(221억 원 소요)한다. 완주군 소재 전주과학산업연구단지 내 공동주택 개발로 과밀한 봉서초등학교 문제를 해소할 전망이다.

삼례중학교(남중)는 삼례여자중학교와 통합해 남녀공학으로 전환, 이전신설 개교(209억 원 소요)한다.

익산시 부송동 이리부송초병설유치원은 9학급 규모 단설유치원(익산부송유치원)으로 전환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전주개발지구들이 학교 부족과 과밀학급으로 어려움을 겪었다. 내년 전주 5교가 문을 열면 교육여건과 정주여건이 나아질 것”이라고 말했다./이수화기자‧waterflower20@

이수화 기자 waterflower20@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