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중소기업단체협의회, 일본 경제 침략 강력 규탄

기사승인 2019.08.13  

공유
default_news_ad1



전북지역 중소기업 단체들이 지난달부터 자행된 일본의 대(對) 한국 경제 침략 행위에 대해 진심 어린 사과와 즉각적인 보복조치 철회를 요구했다.
두완정 전북중소기업단체협의회장을 비롯한 협의회 임원진은 12일 전북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8.15 광복절을 앞두고 발표된 일본의 위선적 행태의 경제 보복 조치는 지탄받아 마땅하다”고 강력 규탄했다.
협의회는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 및 화이트리스트 제외 조치는 당초대로 원상회복 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일본 정부의 사과와 경제보복 조치 철회가 이뤄질 때 까지 일본 제품 불매운동 및 일본 광광 자제 등 생활실천 운동을 적극 지지하겠다고 경고했다.
두완정 회장은 “‘역사에 지름길은 있어도 생략은 없다. 언젠가는 넘어야 할 산이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말을 믿고, 일본 수출 규제 대응에 협의회의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유승훈기자

유승훈 기자 9125i14@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