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완주 사회복지시설 3개소 태양광 설치

ad35

기사승인 2019.06.14  

공유
default_news_ad1

완주군의 사회복지시설 3곳이 태양광 설비를 지원받아 요금부담을 덜게 됐다.

14일 완주군은 사회공헌사업인 햇살행복 발전설비 지원사업에 선정돼 장애인 복지시설인 새힘원에서 햇살행복 발전설지 지원사업 현판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박성일 완주군수를 비롯해 정은호 한국전력공사 전북지역본부 본부장, 김순철 대중소기업농업협력재 사무총장, 박상규 한국에너지재단 기획협력본부장, 시설관계자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사회공헌사업인 행살행복 발전설비 지원사업은 한국전력공사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한국에너지재단이 기부한 농어촌 상생협력기금 50억원으로 읍·면지역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회복지시설 및 취약계층에 태양광패널 발전설비(10kw 이내)를 무상으로 지어주고 있으며, 올해로 3년차를 맞았다.

완주군은 사회복지시설인 새힘원, 예수재활원, 함께사는집 3개소가 선정돼 총 사업비 6000만원(개소당 2000만원)을 지원받아 태양광패널을 설치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전기요금 비중이 높아지는 가운데 사회복지 시설에 소용량 태양광 발전설비가 설치돼 비용절감 및 온실가스 배출 저감 효과가 기대된다”며 “완주군에서도 주민참여형 에너지자립기반구축 및, 신생에너지 보급확대(미니태양광)등으로 에너지 자립을 통한, 더 나은 완주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완주=임연선기자lys8@

임연선 기자 yeunsun8@hanmail.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