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라북도교육청, 기초학력 향상 실천교원 네트워크 운영

ad35

기사승인 2019.04.23  

공유
default_news_ad1

전라북도교육청이 '기초학력 향상 실천교원 네트워크'를 운영한다.

기초학력 실천교원 네크워크는 교사 성장과 나눔을 도와 학습더딤 발생 원인을 파악 및 맞춤형 지원하고, 학교와 교류해 상호성장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마련했다.

초등교원 중 희망교원 150명으로 꾸린 네트워크는 23일 전주 왕의지밀 훈민정음홀에서 첫 만남을 가졌다. 이들은 각자 희망에 따라 영역별(지역별) 소그룹에서 활동한다.

소모임 영역은 학습더딤학생의 읽기 쓰기 문해력 지원, 기초수학 지도 지원, 기초학력 진단 보정시스템 활용, 지도 자료개발, 그림책 동화책을 활용한 학생 참여중심 활동 수업 지원, 기초학습(3R’s) 더딤학생 지도 봉사 실천 등이다.

실천교원은 단위학교 수업 중 지원과 개발 자료공유를 위해 정기적으로 만난다.

전라북도교육청은 소그룹별 활동비를 지원하고 학습더딤학생 지도 전문성 향상을 위한 블랜디드 연수를 운영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다양한 배움 속도를 존중하고 실천과 나눔, 성장을 통해 배움에서 소외되는 학생이 없는 따뜻한 학교를 구현할 것”이라며 “교원의 기초학력 향상 지원 역량을 강화해 공교육 신뢰를 높일 걸로 기대한다”고 말했다./이수화기자

이수화 기자 waterflower20@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