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대학교병원, 환우와 가족들의 힐링 봄 음악회

ad35

기사승인 2019.04.18  

공유
default_news_ad1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조남천)은 호스피스완화의료병동에 입원해 있는 환우와 가족들의 힐링을 위한 ‘봄 음악회’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음악회는 호스피스완화의료 병동에 입원해 있는 말기 암 환자와 가족들의 정서적 지지를 통해 에너지를 충전시키고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호스피스의료병동 복도에서 열린 이날 음악회에서는 벚꽃앤딩, 아리랑, 새소리, 첫사랑, 살짜기옵서예, 엘가의 사랑의 인사 등 환우들의 정서에 도움이 될 수 있는 곡들을 오카리나와 비올라 성악 등의 연주로 진행됐다.

조남천 병원장은 “이번 봄 음악회는 인생의 마지막 시간을 살아가는 환자와 가족들에게 의미 있는 추억과 정서적 위로를 위해 마련했다”면서 “화사한 봄날 음악을 통해 스트레스와 불안 등을 내려놓고 정서적인 안정을 찾기를 바란다”고 말했다./권순재기자·aonglhus@

권순재 기자 aonglhus@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