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도의회 국주영은 행정자치위원장, 에너지 전환 위한 토론회 개최

ad35

기사승인 2019.04.15  

공유
default_news_ad1


전북도의회 국주영은 행정자치위원장(전주 제9)은 15일 전북지속가능발전협의회(상임대표 유혜숙), 전북도민햇빛발전협동조합(준)과 공동으로 ‘재생에너지 확산과 에너지 전환을 위한 토론회’를 주최했다.
첫 발제에 나선 한재각 에너지기후정책연구소장은 “에너지 전환이 성공하기 위해서는 지방정부의 적극적 참여가 필수적”이라고 강조하며, 국내외 에너지 분권 사례를 소개했다.
두 번째 발제에 나선 국주영은 위원장은 “재생에너지 확산을 통한 지역에너지전환을 실현하기 위해서는 관련 조례 개정과 중간지원조직이 필요하다”고 역설, ‘전북에너지 재단’ 설립을 제안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이정현 환경운동연합 사무부총장, 강소영 전주지속협 사무국장, 이성호 전북도 신재생에너지과장 등이 토론자로 참여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국주영은 위원장은 “화학·원자력 에너지 중심의 에너지체계가 미래 세대와 지구환경에 끼치는 영향을 직시해 에너지 절약과 효율 향상, 재생에너지 중심으로 에너지전환을 서둘러야 한다”고 강조한 뒤 “전북도가 도-시·군 간 민·관·산·학 거버넌스 형성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유승훈기자


유승훈 기자 9125i14@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