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군산시- 미래이앤아이 업체 투자협약 체결

ad35

기사승인 2019.04.09  

공유
default_news_ad1

전북도와 군산시는 9일 군산시청에서 차주하 도 투자금융과장과 이승복 군산부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재생에너지 선도기업 (주)미래이앤아이와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미래이앤아이는 지난 2012년 법인 전환 이후 풍부한 경험과 앞서가는 기술력을 바탕으로 신재생에너지 사업 분야의 태양광 접속반 제작, 추적장치 모니터링 시스템에서 시공까지 발전 시스템의 전 공정을 최고의 기술력으로 이끌어가는 유망 중소기업이다.
이번 투자는 군산2국가산업단지 내 폐 공장을 경매로 낙찰 받아 태양광접속함, 전기자동차 전장장치 부품 생산 등을 목적으로 진행될 계획이다.
도는 침체에 빠진 군산 지역경제에 다소나마 활기를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하는 동시에 취업을 꿈꾸는 청·장년에게 희망을 안겨줄 것으로 보고 있다.
미래이앤아이(주) 관계자는 “혁신적이고 지속 가능한 유용성 솔루션을 꾸준히 연구개발 하고 품질관리, 신속한 납기, 철저한 A/S로 고객만족을 달성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차주하 도 투자금융과장은 “군산이 미래 신산업인 재생에너지의 새로운 거점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도와 군산시가 각종 행·재정적 지원에 적극 협조해 나갈 것"이라며 ”위기에 빠진 군산지역에 보다 많은 기업들의 적극적인 투자가 이뤄져 하루빨리 지역경제가 회복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유승훈기자


유승훈 기자 9125i14@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