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 강원 잡고 '충격패' 잊는다

ad35

기사승인 2019.03.14  

공유
default_news_ad1

- ACL, 원정서 부리람에 0-1패 17일 홈에서 K리그1 3라운드

   
 

  전북현대가 강원을 상대로 분위기 전환에 나선다.

  전북은 오는 17일 오후 2시 강원FC를 전주월드컵경기장으로 불러들여 하나원큐 K리그1 3라운드를 치른다.
  지난 13일 AFC 챔피언스리그 부리람 원정에서 0-1 석패를 당한 전북은 강원과의 홈경기에서 반드시 승리해 원정 패배의 아쉬움을 털어내고 자존심을 회복 하겠다는 각오다.
  특히 지난해 K리그1 홈경기에서 두 번의 패배만을 허용할 정도로 홈에서는 강한 면모를 보여왔다.
  선봉에는 김신욱이 강원의 골문을 노리고 그 뒤를 부리람 전에서 체력을 아낀 한승규를 비롯해 이승기와 문선민이 공격을 이끈다.
  중원에서는 최영준과 임선영이 공, 수 조율에 나서 전주성의 견고함을 선보인다.
  수비는 김진수-홍정호-김민혁-최철순이 다시 한 번 무실점에 도전한다.
  또한 이날 경기는 지난해 전주 성심여고와 해성중을 방문하며 중·고생 팬들에게 많은 호응을 얻었던 ‘전북현대 스쿨어택’이벤트를 실시한다.
  ‘전북현대 스쿨어택’은 학교 친구들과 이번 강원전을 직관하고 구단 SNS를 통해 인증하면 추후 선수들이 학교에 다시 방문하는 지역밀착 활동의 일환이다.
/이병재기자·kanadasa@


이병재 기자 kanadasa@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