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현대 김민재·로페즈 ‘내가 초통령’

ad35

기사승인 2018.11.08  

공유
default_news_ad1

- 전주덕진초 방문 축구수업-사인회 등 실시

  전북현대 김민재, 로페즈가 초등학생들의 히어로로 불리는 ‘초통령’에 올랐다.

  8일 오전 국가대표 김민재와 전북의 에이스 로페즈가 전주덕진초등학교(교장 이경임)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덕진초 황규섭 선생님이 전북현대를 좋아하는 아이들에게 직접 선수들을 만나 함께 할 수 있는 기회를 구단에 요청하며 이뤄졌다.
  이날 김민재와 로페즈는 일일 체육 선생님으로 아이들에게 축구 수업과 미니게임 등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또 수업 후에는 학급별 단체사진 및 사인 등을 하면서 학생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했다.
  시즌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전북현대는 앞으로도 아이들이 찾는다면 최대한 많은 곳을 방문해 서로 교감할 수 있는 시간을 만들어 갈 계획이다. 
  로페즈는 “어린 팬들과 만나는 시간은 항상 즐겁고 많은 힘을 얻는다”며 “경기장에서 내 이름을 불러주는 아이들에게 고맙고 더 많은 아이들이 나를 응원할 수 있도록 더 열심히 뛰겠다”고 말했다.
  김민재는 “초등학교에 오면 아이들이 정말 반갑게 맞아줘서 고맙고 웃는 모습을 보면 오히려 더 많은 에너지를 얻는다”며 “더 많은 어린 친구들이 전북의 팬이 될 수 있도록  스킨십 활동에 더욱 적극적으로 참여 하겠다”고 말했다.
/이병재기자·kanadasa@


이병재 기자 kanadasa@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