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도, 하절기 가축질병 방역관리··· 9월까지 중점 추진

ad35

기사승인 2018.07.12  

공유
default_news_ad1

전북도는 하절기를 맞아 면역력 약화에 따른 가축질병 발생 예방을 강화하기 위해 ‘하절기 가축질병 방역관리 대책’을 오는 9월까지 중점적으로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를 위해 도·시군 및 동물위생시험소에 가축질병 신고센터를 운영하고, 모기매개질병(소-아까바네병·유행렬, 돼지-일본뇌염) 예방 차원에서 지난 4~5월 38만8000두에 대한 예방백신 접종을 완료했다.
이와 함께, 대규모 매몰지(61개소) 등에 대해 장마철 대비 합동점검을 지난달부터 4주간 실시했으며, 의심축 발생 시 신속히 가축방역 기관에 신고토록 했다.
한편, 도는 ▲모기 서식지 제거 ▲탄저·기종저 혼합백신 철저 ▲차광막, 환풍기 가동 ▲사료관리(곰팡이, 부패) 등의 장마·무더위 가축질병 방역관리 4대 요령을 강력 홍보 중에 있다. 
/유승훈기자


유승훈 기자 9125i14@naver.com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