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진안군, 군민과 함께하는 소통행정 시작

ad35

기사승인 2018.01.12  

공유
default_news_ad1
   
 

이항로 진안군수가 15일부터 안천면과 진안읍을 시작으로 2018년 연초방문에 나섰다.

이달 22일까지 11개 읍․면을 순회하는 올해 연초방문은 민선6기 주요 정책에 대한 군민의 이해도를 높이고 군민 참여와 협력을 이끌어 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항로 군수는 이 기간 중에 군민과의 희망대화를 통해 현장 속에서 군민의 정책수요를 가늠하고 생활현장의 애로를 청취할 예정이다.

또 군민과의 희망대화를 통해 올해 군정방향을 설명하고 군민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력을 유도할 계획이다.

개인적인 소규모 숙원사업보다는 면정과 군정의 발전 방안이나 지역현안사업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밖에 군민에게 다가가는 소통행정을 뿌리 내린다는 방침 아래 온정이 넘치는 지역사회를 만들고 지역 어르신의 목소리를 청취하기 위해 경로당 등 민생현장도 방문할 계획이다.

진안군의 읍면 연초방문 일정은 △16일 상전면, 동향면 △17일 마령면, 부귀면 △18일 주천면, 정천면 △19일 백운면, 성수면 △22일 용담면으로 이어질 예정이다. /진안=양대진기자·djyang7110@

양대진 기자 djyang7110@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