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도, 서울국제 트래블마트 참가

ad35

기사승인 2017.09.13  

공유
default_news_ad1

전북도가 외국인 관광객의 다변화를 위해 발 빠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전북도는 13일 외국인 관광객 유치에 필요한 마케팅의 다변화를 꾀하기 위해 국내·외 관광산업 비즈니스 활성화를 위한 대표 관광 비즈니스의 장(場)인 ‘2017 서울국제트래블마트’에 참가했다.

서울국제트래블마트는 국내외 관광업계 1200여업체(해외 400곳, 국내 800곳)와 지방자치단체 등이 참여해 관광객 유치 전략과 상품개발 등에 관한 벤치마킹 등 폭넓은 정보 교환의 장으로 마련됐다.

도는 이번 행사에 도 전담여행사(프리미어 패스인터내셜널, 한그루여행사)가 공동으로 참가해 추석연휴와 가을여행주간을 겨냥한 황금연휴, 가을 힐링, 겨울철 테마, 외국인 관광객 유치 등 4개의 테마형 관광상품을 운영하고 홍보와 마케팅 활동을 펼쳤다.

또 일본, 인도네시아, 태국, 말레이시아, 중국, 우즈베키스탄, 미국, 베트남 등 11개 여행사를 상대로 1:1 B2B 상담회도 실시했다.

육홍기 전북도 관광총괄과장은 “앞으로도 신규 관광객 유치를 위한 맞춤형 상품구성과 다각적인 홍보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김대연기자·red@

김대연 기자 saint-jj@hanmail.net

<저작권자 © 전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